2022.07.07 (목)

  • 흐림동두천 25.1℃
  • 흐림강릉 25.7℃
  • 구름많음서울 26.8℃
  • 구름많음대전 28.4℃
  • 구름많음대구 25.6℃
  • 구름조금울산 25.8℃
  • 구름많음광주 27.4℃
  • 구름조금부산 25.9℃
  • 구름많음고창 27.5℃
  • 구름조금제주 29.2℃
  • 구름많음강화 25.1℃
  • 흐림보은 26.8℃
  • 흐림금산 25.9℃
  • 흐림강진군 27.6℃
  • 구름많음경주시 25.7℃
  • 구름조금거제 26.7℃
기상청 제공

전북

전라북도 국제교류 활성화‘가동’박차

전북형 공공외교사업 등으로 국제교류 기반 마련 및 전북도 위상 강화

 


[웹이코노미 김영섭 기자] 최근 주요 국가들의 코로나 방역 조치가 완화되면서 외국 출입국이 가능해지고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전쟁으로 인한 식량난 가중, 유가 상승, 인플레이션 심화 등으로 국제사회의 연대 공조 필요성이 더욱 부각됨에 따라 전북도에서도 국제교류 활성화를 위한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우선, 미국 및 아시아 지역과 맺은 자매, 우호 지역을 유럽권, 중앙아시아권 등 주력산업 선도국과의 신흥교류 개척으로 25년까지 13개국 20지역으로 확대하기 위해 기후변화, 신재생에너지 등 국제적 관심사에 대응하기 위한 우리도 생태문명산업(해상풍력, 수소, 탄소, 스마트기술 등) 분야와의 상호협력, 네트워크를 강화할 계획으로,


주력산업 선도국인 덴마크, 독일, 슬로바키아, 캐나다 등 유럽권과 중앙아시아권과의 신산업 분야 교류를 확대하고, 신북방․신남방 국가인 카자흐스탄과 인도네시아와의 교류 협약도 적극 검토하고 있다.


또한, 자매, 우호 지역과의 연대강화로 더 나은 국제교류협력 내실화를 강화할 방침으로, 5개국 11개 지역의 자매우호지역과의 지속적인 대면‧비대면 교류사업 추진으로 결연관계 강화 및 교류협력을 구체화하고, 미국, 중국, 러시아 등 수교기념 행사와 연계한 교류협력을 중점 추진한다.


그리고, 전북형 공공외교사업 등을 통한 국제교류 기반 마련 및 전라북도의 위상 강화를 위하여 신규 교류지역 확대 및 우리도 전통문화산업 해외전파를 위해 전북도 고유사업인 ‘전북형 공공외교한마당 사업’은 6월에는 캐나다에서, 하반기에는 네덜란드에서 행사를 진행할 계획이고, 재외공관 한스타일 공간연출 사업은 나이지리아 한국대사관에 6월 사전실사를 시작으로 10월 준공 목표로 추진 중이다.


’대사배 무주세계태권도 결선대회‘는 11월 개최 예정으로 전북을 방문하는 세계 각국 선수 및 주요인사들에게 우리도를 홍보하기 위한 준비를 한창 진행 중에 있다.


또한, 세계향우회 고향방문의 날을 10월에 개최하여 호남에 뿌리를 둔 재외동포 4백여명을 전북지역 관광지, 산업시설 등 방문을 통해 지역 홍보대사로 활용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국제교류센터와 업무협력 강화로 신흥, 자매 우호지역 민간교류 증진 및 전북형 개발협력사업(ODA)을 적극 발굴하고, 중국사무소와도 적극 협업하여 도내 기업의 중국 수출 지원 및 중국과의 교류 활성화 등 해외에서의 전라북도의 입지를 굳혀나갈 계획이다.


한편, 김영민 전라북도 국제협력과장은 "지금이 국제교류를 활성화 시키기 위한 최적기라고 생각한다“면서 ”다시 찾은 기회를 전환점으로 삼고 활발한 대면교류를 통해 세계속에 전북을 알리는데 적극 노력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