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4 (일)

  • 구름많음동두천 -5.7℃
  • 구름조금강릉 0.6℃
  • 흐림서울 -4.3℃
  • 흐림대전 -2.3℃
  • 흐림대구 1.4℃
  • 흐림울산 2.6℃
  • 흐림광주 0.2℃
  • 흐림부산 4.2℃
  • 흐림고창 -1.0℃
  • 구름많음제주 6.6℃
  • 흐림강화 -5.3℃
  • 흐림보은 -2.6℃
  • 흐림금산 -2.5℃
  • 흐림강진군 1.0℃
  • 흐림경주시 2.0℃
  • 흐림거제 5.4℃
기상청 제공

산업종합

KAI, 국제소방안전박람회서 대형재난 대응력 뽐내

제한형식증명(RTC) 획득한 소방헬기 비롯해 산림·경찰·해경 전시
KAI 이상백 전무 “국산헬기는 높은 가동률과 경제적 운영비가 장점”


[웹이코노미 윤혜인 기자] 한국항공우주산업㈜(KAI)은 8/31일부터 9/2일까지 대구 엑스코(EXCO)에서 열리는 ‘제17회 국제소방안전박람회’에 참가했다.

 

국제소방안전박람회는 안전문화 정착과 소방산업 육성을 위해 2004년 시작된 국내 최대 규모의 소방산업 전문 박람회로 소방제품 전시 및 구매상담, 세미나, 소방교육 등이 한자리에서 동시 개최됐다. 

 

이번 박람회는 국내‧외 350여개 기업 및 단체가 참가한 최대 규모로 인도네시아, 태국, 말레이시아 등 10개국 56개사 해외 바이어도   참석해 국내 소방제품을 관람하고 수입상담회도 진행했다. 

 

이번 박람회에서 KAI는 수리온 기반의 소방헬기를 비롯해 산림, 해경, 경찰헬기를 전시했다. 

 

파키스탄을 비롯한 동남아 국가에서도 소방, 산림 등 국산헬기에  관심을 보이며 활발한 상담도 이뤄졌다.

 

박람회를 방문한 행정안전부 이상민 장관은 국산헬기의 성능과 판매대수 등을 질문하며 “국산헬기의 성능을 바탕으로 해외에도 수출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KAI 회전익부문장 이상백 전무는 “국내 250여 개 업체가 함께 개발한 국산헬기는 높은 가동률과 경제적인 운영유지비가 강점”이라며  “수출 확대를 위해 KAI 구성원 모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KAI는 소방공무원의 국가직 공무원으로 통합 전환을 계기로 소방청 중심의 항공기 통합운영 시 국가 차원의 대형재난 대응에 효율적인 대처가 가능하다는 입장이다.

 

특히, 지난 6월에 납품한 경남소방헬기 1호기는 국토부의 제한형식 증명(RTC)을 획득해 안전성을 입증한 바 있다. 

 

경남소방헬기는 응급환자 이송을 위한 응급키트, 탐색구조를 위한 탐색구조방향탐지기, 기상레이더, 산불 진화용 배면 물탱크 등 장비가 추가됐다.

 

국산 소방헬기는 4대가 계약되어 제주도와 경남에서는 임무를 수행하고 있으며, 중앙119 2대는 연내 납품될 예정이다.

 

현재 정부기관에서 운용하는 관용헬기는 110여 대 중 20년 이상 된 기종이 60대가 넘어 국산헬기의 추가 판매가 기대된다.

 

현재까지 정부 기관이 구매 계약한 국산헬기는 소방 4대를 포함해 산림청 1대, 해경 5대, 경찰 10대로 총 20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