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7 (화)

  • 구름많음동두천 -0.7℃
  • 흐림강릉 0.0℃
  • 흐림서울 1.6℃
  • 구름많음대전 1.8℃
  • 맑음대구 -0.6℃
  • 흐림울산 3.9℃
  • 구름많음광주 3.2℃
  • 구름조금부산 3.4℃
  • 구름많음고창 -0.3℃
  • 맑음제주 7.4℃
  • 구름많음강화 0.7℃
  • 구름많음보은 -1.8℃
  • 구름많음금산 -1.5℃
  • 구름많음강진군 2.0℃
  • 흐림경주시 1.8℃
  • 구름많음거제 2.8℃
기상청 제공

국내 대학원에 EDCF 평가전문가 양성과정 개설된다

EDCF-이화여대 시범사업 통해 유상원조 평가전문가 교육과정 최초 개설
EDCF 체계·절차·평가 등 이론과 함께 해외 현장실습, 보고서 작성 등 실무기회 제공
평가 생태계 조성 기반 마련···향후 개발협력사업 성과 제고 등 기대

 

한국수출입은행(은행장 윤희성, 이하 ‘수은’)은 이화여자대학교 국제대학원 학생들을 대상으로 ‘EDCF 유상원조 M&E(Monitoring & Evaluation) 전문가 양성프로그램 시범사업’을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이 사업은 이화여대 국제대학원 개발협력 전공과정에 ECDF 성과모니터링 및 평가 전문가를 육성하기 위한 강좌를 처음 개설하는 것이다.

 

원조사업의 성과모니터링 및 평가는 △사업기획단계부터 성과지표 설계 △수행 과정에서 모니터링 수행 △완공 이후 평가를 통한 효과와 개선점 도출 등 사업의 성공 및 지속가능성을 위한 필수적 활동이다.

 

하지만 현재 국내에는 유상원조 평가전문가가 매우 부족한 실정이다. 

 

수은은 이번 강좌개설을 통해 학생들에게 EDCF 체계·절차·평가 등 이론과 함께 해외 현장실습, 보고서 작성 등 EDCF 사업 사후평가에 직접 참여하는 실무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수은은 또 과정 운영 경험을 바탕으로 표준 교안과 커리큘럼, 프로그램 운영 방안 등을 수립하여 향후 유상원조 평가전문가 양성 시스템의 기초도 마련할 방침이다. 

 

현재 전문적인 유상원조 교육과정이 부재한 상황에서 수은의 이번 시범사업이 국내 개발협력 석사 과정의 학생들에게 향후 MDB 등 국제기구 유상원조 평가전문가로 활약할 자양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교육과정에는 국내 개발협력 전공자들과 함께 개도국의 우수한 학생들도 참여할 예정으로, 향후 EDCF 사업 인식제고와 저변 확대에도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안병호 수은 경협평가부장은 “매년 EDCF 예산규모 및 사업수 확대로 평가전문가 수요는 꾸준히 증대되어 왔으나, 전문가의 부족으로 맞춤형 교육프로그램 개설이 필요했다”면서

 

“이번 과정이 유상원조 사업의 평가전문가 양성 체계 구축 및 평가 생태계 조성의 시발점이 되어 장기적으로 고용 창출 및 개발협력 사업의 성과 제고에 긍정적인 효과를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경남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