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8 (토)

  • 맑음동두천 -6.1℃
  • 맑음강릉 -1.9℃
  • 맑음서울 -4.0℃
  • 구름많음대전 -4.7℃
  • 맑음대구 -1.6℃
  • 맑음울산 -2.6℃
  • 광주 0.7℃
  • 맑음부산 -0.8℃
  • 구름많음고창 -1.1℃
  • 흐림제주 4.3℃
  • 맑음강화 -4.9℃
  • 맑음보은 -4.2℃
  • 맑음금산 -5.7℃
  • 맑음강진군 1.3℃
  • 맑음경주시 -2.7℃
  • 구름조금거제 -2.1℃
기상청 제공

KAIST, 첫 마이크로디그리 수여…화성시와 협력한 사이언스 허브 개소

시스템반도체설계 실무인력양성과정 1기 수료생 62명에 마이크로디그리 수여
KAIST 개교 이래 처음 수여되는 마이크로디그리
산업 현장에 투입될 실무 인력 육성을 위해
정규 학위와 구분되는 별개의 미니학위 제정
같은 날, 화성시와 협력한 ‘KAIST-화성시 사이언스 허브’ 개소식 열려
롯데백화점 화성시에 공공기여로 제공한
동탄점 지하 3층에 과학기술 특화 공간 조성
반도체 교육, 스타트업 육성, 과학 대중화 공간 활용


[웹이코노미 김영섭 기자] KAIST(총장 이광형)가 25일 ‘시스템반도체설계 실무인력양성과정’ 1기 수료식 및 ‘KAIST-화성시 사이언스 허브 개소식’을 롯데백화점 동탄점에서 개최했다. 

 

KAIST IDEC 동탄 교육장에서 열린 ‘시스템반도체설계 실무인력양성과정’ 1기 수료식에서는 KAIST 개교 이래 첫 마이크로디그리가 수여됐다. 

 

‘시스템반도체설계 실무인력양성과정’은 KAIST 반도체설계교육센터(소장 박인철, IDEC)가 지난 8월 개설했다. 산업 현장에 투입할 수 있는 실무 인력 양성을 목표로 아날로그 트랙 40명, 디지털 칩 설계 특화 트랙 40명 등 총 80명을 선발해 16주 동안 반도체 설계 전문 교육을 진행했다. 

 

1기 교육생 중 교육과정의 85% 이상을 출석하고 과목별 평가에 통과한 62명이 정규 학위와 구분되는 별개의 미니 학위인 마이크로디그리와 IDEC 수료증을 받았다. 

 

첫 마이크로디그리의 주인공이 된 김유연 씨(25, 경희대 전자공학과 졸업)는 “실습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머리를 맞대준 강사진과 진로에 대한 고민을 함께 나눠준 동기들 덕분에 첫 번째라서 더 뜻깊은 KAIST의 마이크로디그리를 받게 되어 기쁘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김 씨는 “다양한 소프트웨어(EDA tool)가 지원된 덕분에 실무 현장과 가장 유사한 환경에서 칩 설계 과정을 경험할 수 있었다”라고 교육 과정을 평가했다.

 

김 씨는 수료식 이후 반도체 설계 전문 팹리스(Fabless : 반도체를 직접 생산하지 않고, 설계 및 기술 개발만 하는 기업) 스타트업에 입사할 예정이다. 교육생들을 대상으로 열린 협력 기업의 잡페어(Job fair)에 참가해 취업까지 연계됐다.

 

 

KAIST IDEC에서는 제2기 교육생 선발을 진행하고 있으며, 총 80명 선발에 530명이 지원해 약 7대 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FPGA(Field Programmable Gate Array: 용도에 맞게 회로를 다시 새겨넣을 수 있는 비메모리 반도체) 특화 과정 및 아날로그 칩 설계 특화 과정의 교육을 운영할 계획이다. 

 

박인철 KAIST IDEC 소장은 25일 열린 수료식에서 “배움에 대한 열정과 노력으로 교육과정을 이수한 수강생들의 수료를 축하한다”라며 “본 프로그램에서 배운 지식과 경험을 바탕으로 반도체 산업 발전의 선도적인 역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또한, 같은 날 KAIST IDEC 동탄 교육장이 위치한 롯데백화점 동탄점에서는 ‘KAIST-화성시 사이언스 허브’ 개소식이 진행됐다. 

 

롯데백화점이 화성시에 공공기여로 제공한 동탄점 지하 3층 1,870㎡의 공간에 조성된 ‘KAIST-화성시 사이언스 허브’에는 22개의 중소기업과 24개의 1인기업이 입주할 수 있는 공유 오피스가 마련됐다.

 

향후, 입주기업에는 KAIST의 기술 자문은 물론 KAIST 홀딩스, KAIST 청년창업지주, K-벤처스 등을 연계한 컨설팅과 투자 자문도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대중들을 위한 강연장과 시민들이 쉴 수 있는 카페로 구성된 공용라운지도 함께 들어섰다. KAIST 교수진의 기술 동향 강연을 비롯해 시민을 위한 다채로운 과학 강연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날 개소식에는 이광형 KAIST 총장, 정명근 화성시장, 이원욱 국회의원, 이종성 롯데백화점 동탄점장, 스타트업 지원 관계자, 화성시 기업 대표 등 약 100여 명이 참석했다.

 

KAIST와 화성시 협력을 처음 제안한 이원욱 의원은 “사이언스 허브는 지자체와 기업, 교육기관이 함께하는 산학협력의 새로운 모델을 제시하는 것은 물론 반도체 산업 중심의 지역 경제 활성화와 KAIST를 통한 교육 경쟁력 향상에도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정명근 화성시장은 “젊고 활력이 넘치는 도시이자 ASML 코리아, 삼성전자, 현대차 연구소 등이 위치한 최첨단 산업의 중심도시인 화성시가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세계적 수준의 교육·연구기관인 KAIST와 협력하여 IDEC과 스타트업 육성, 시민대상 교육강연을 위한 반도체 산업과 과학 교육의 허브 공간을 조성하게 되었다”고 밝혔으며, “KAIST, 롯데백화점과 함께하는 사이언스 허브가 새로운 산·학·관 협력 모델이 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이광형 KAIST 총장은 “사이언스 허브는 IDEC을 통한 반도체 인재 양성, 공유 오피스를 거점 삼은 스타트업의 육성, 시민과 함께하는 과학기술 대중화가 한데 어우러지는 산·학·관 동반성장의 본보기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경남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