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3 (월)

  • 구름많음동두천 17.3℃
  • 흐림강릉 19.3℃
  • 서울 19.6℃
  • 대전 21.5℃
  • 대구 22.5℃
  • 울산 24.3℃
  • 흐림광주 25.8℃
  • 흐림부산 23.4℃
  • 흐림고창 25.4℃
  • 구름많음제주 27.1℃
  • 구름많음강화 18.6℃
  • 흐림보은 19.4℃
  • 흐림금산 21.3℃
  • 구름많음강진군 26.2℃
  • 흐림경주시 22.5℃
  • 흐림거제 24.3℃
기상청 제공

LG유플러스, 가족과 함께하는 수질 정화·탄소 감축 ESG활동 실시

임직원 1,000명 참여, EM발효액과 황토 섞어 제작한 흙공으로 강·하천 수질 정화 및 악취 개선, 탄소 흡수 효과
가족 소통 및 자녀 교육 기회 … “ESG경영 강화 및 지역 사회 공헌 일환”


[웹이코노미 김송이 기자]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가 하천 수질 정화 및 탄소 흡수원 확충에 도움을 주는 ‘EM흙공 던지기’ 활동을 통해 ESG경영을 강화한다고 31일 밝혔다.

 

EM은 유용한 미생물을 뜻하는 ‘Effective Microorganisms’의 약자로, 여러 미생물이 들어있는 EM발효액과 황토를 섞어 EM흙공을 제작한다. 약 2주간의 발효 기간을 거쳐 흰색 곰팡이가 피어난 EM흙공을 강이나 하천에 던지면 서서히 녹으면서 수질이 정화되고 악취가 개선된다. 강과 하천의 생태계가 회복되면 대기중 탄소도 흡수해 줄일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EM흙공 던지기 활성화를 위해 임직원 1,000명을 모집하여 전국 각지의 근무지와 거주지로 EM흙공 제작 키트를 발송한다. 참여 임직원은 6월 26일까지 EM흙공을 만들어 거주지와 가까운 하천 또는 강에 던질 예정이다. 참여 임직원에게는 회사 차원에서 봉사활동 시 제공하는 포인트인 ‘나눔마일리지’를 부여한다. 일정 수준 이상 포인트가 누적되면 사회적 기업의 제품을 받을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지난해부터 실시한 EM흙공 던지기 활동을 매년 정기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올해 약 1,100명의 임직원이 참여한 ‘탄소중립 챌린지’ 등 환경보존을 위한 ESG활동을 적극 실시하고 있다. 환경보존 활동 외에도 ‘희망도서 제작’, ‘천원의 사랑’ 등의 활동까지 더하면 지난해 전체 임직원의 73%가 참여할 만큼 ESG활동에 대한 임직원의 관심이 높다.

 

EM흙공 던지기에 참여한 세종시 거주 임직원 류승완 책임은 “자녀들과 함께 흙공을 만들면서 대화도 하고, 환경 보존의 중요성에 대해 교육도 할 수 있어서 좋았다”며 “매년 흙공 던지기 활동에 참가해 더 나은 금강을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LG유플러스 이종민 ESG추진팀장은 “ESG경영을 강화하고, 지역 사회에 공헌하기 위해 꾸준히 다양한 자연환경 복원 활동들을 실시하고 있다”며 “향후 임직원이 자발적으로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마련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