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4 (일)

  • 흐림동두천 -2.3℃
  • 구름많음강릉 5.1℃
  • 흐림서울 -2.2℃
  • 흐림대전 -0.2℃
  • 흐림대구 4.1℃
  • 구름많음울산 6.5℃
  • 구름많음광주 2.8℃
  • 구름많음부산 7.5℃
  • 흐림고창 1.0℃
  • 흐림제주 8.2℃
  • 흐림강화 -2.9℃
  • 흐림보은 0.5℃
  • 흐림금산 -0.4℃
  • 구름많음강진군 4.0℃
  • 흐림경주시 5.9℃
  • 구름많음거제 7.0℃
기상청 제공

신한은행, 하노이 디지털 금융 심포지엄 개최

금융위원회, 베트남 중앙은행, 보스턴 컨설팅 그룹 등과 미래 금융 비전 공유
베트남 현지 시중은행과 핀테크, 디지털 기업도 참석해 금융 산업 발전 논의


[웹이코노미 이현림 기자]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은 베트남 수교 30주년을 기념하며, 디지털 금융의 미래 비전을 공유하는 ‘디지털 금융 심포지엄’을 베트남 하노이에서 개최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심포지엄은 금융위원회와 베트남 중앙은행이 공동 후원하는 행사로 한국신용정보원, 베트남 진출 한국계 금융회사, 베트남 현지 시중은행 및 핀테크, 디지털 기업 등이 참여해 디지털 금융의 미래 비전과 금융 산업의 발전에 대한 논의가 진행됐다.

 

주요 내용은 ▲4차 산업혁명과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서의 한국 디지털 금융 정책의 성과 발표(금융위원회) ▲디지털 금융 정책 방향성 소개(베트남 중앙은행) ▲신용정보 집중관리 및 활용의 중요성(한국신용정보원) ▲디지털 금융 추진 전략 및 사례 소개(신한은행) ▲아시아 지역 디지털 뱅킹의 현재와 미래(보스턴 컨설팅 그룹)로 양 국간 디지털 금융에 대한 공유가 활발히 이뤄졌다.

 

특히 심포지엄 행사장 한 곳에 ‘2030 부산 세계 박람회’ 홍보 부스를 설치해, 베트남 정부 관계자들과 현지 참여자들을 대상으로 유치 활동을 적극적으로 알렸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심포지엄을 계기로 양 국간 디지털 금융 발전을 위한 협력관계가 더욱 견고해지고, 미래 금융을 향한 상호 협력 체계가 지속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행사를 주최한 신한베트남은행은 베트남 내 외국은행 중 가장 많은 46개 네트워크를 운영, 2021년 기준 총자산 및 당기순이익 등 재무실적 부분에서 외국계 은행 1위를 기록하고, 글로벌 경제 전문지 ‘인터내셔널 비즈니스 매거진’에서 ‘베트남 최우수 외국계 은행’ 으로 2년 연속 선정하는 등 의미있는 성장을 지속하고 있다.

 

특히 지난 5월 디지털 금융 혁신을 담당하는 Future Bank 그룹을 신설하고, 다양한 분야의 디지털 기업과 협업을 통해 참신하고 편리한 디지털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경남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