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3 (월)

  • 흐림동두천 18.5℃
  • 구름많음강릉 20.4℃
  • 서울 20.1℃
  • 대전 23.0℃
  • 흐림대구 23.3℃
  • 울산 24.1℃
  • 흐림광주 25.9℃
  • 흐림부산 23.7℃
  • 흐림고창 25.3℃
  • 구름많음제주 28.5℃
  • 흐림강화 19.8℃
  • 흐림보은 21.1℃
  • 흐림금산 22.9℃
  • 흐림강진군 28.0℃
  • 흐림경주시 23.9℃
  • 흐림거제 24.9℃
기상청 제공

산업은행, GCF를 활용한 글로벌 기후시장 진출 설명회 개최

국내 기업 대상으로 GCF 사업 참여 방식 설명 및 협력사업 발굴


[웹이코노미 윤혜인 기자] 산업은행(회장 강석훈)은 22일 산업은행 본점에서 기획재정부와 공동으로 「녹색기후기금(Green Climate Fund: GCF)을 활용한 글로벌 기후시장 진출 설명회」를 개최하였다.

 

이번 설명회는 국내 건설사, 디벨로퍼, 자산 운용사 등을 대상으로 해외 기후 사업을 할 때 GCF 자금을 활용할 수 있는 방안을 설명하고, GCF 사업을 추진할 자격이 있는 인증기구인 산업은행과의 협력 사업을 발굴하기 위한 자리로, 총 150명이 참석하였다. 

 

GCF는 인천 송도에 사무국을 둔 세계 최대 다자기후기금으로, 우리나라는 사무국 유치국이자 이사국으로서 GCF의 효과적인 운영 및 발전에 기여하고, 우리 기업‧기관의 GCF 사업 참여 확대를 지원하고 있다. 

 

산업은행은 국내 기관으로서는 최초로 GCF 인증기구로 지정되었으며, 차기 GCF 이사회(‘22.10월)에 상정되는 인도네시아 에너지 효율 개선 사업을 포함해 다양한 후보사업을 준비 중이다. 

 

기획재정부 김경희 개발금융국장은 환영사를 통해 우리 기업‧기관이 GCF 사업을 통해 개도국 기후사업에 진출한다면, ①GCF의 양허성 지원을 활용해 개도국 진출에 따른 시장장벽을 극복하고, ②국제적 기준에 부합하는 사업 추진 경험을 쌓아 추후 개도국 기후사업 진출의 기반으로 삼을 수 있으며, ③기후리스크에 대응하고 미래를 위해 투자할 수 있다고 설명하였다. 

 

또한, 우리 기업이 기후재원의 핵심적인 채널인 GCF를 해외 진출을 위한 교두보로 활용하길 기대한다고 강조하였다. 

 

산업은행 김복규 정책기획부문장은 개회사를 통해  파리협약에 따라 신기후체제가 출범하면서 글로벌 기후시장이 크게 성장하였으며, 이는 우리 기업들에게 신성장 동력이자 지속가능한 비즈니스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산업은행은 정부와 함께 우리 기업의 글로벌 기후시장 진출을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약속하였다. 

 

이번 설명회는 크게 2개의 세션으로 진행되었다.

 

세션 1에서는 곽소희 기획재정부 녹색기후기획과장과 한원석 산업은행 ESG 기획부 기후변화팀장이 GCF 사업‧인증 정책 및 자금 지원 방식에 대해 발표하였으며,

 

세션 2에서는 산업은행이 인증기구로서 추진 중인 후보사업을 소개하고, 국내 디벨로퍼 및 국제기구에서 산업은행에 제안하고자 하는 GCF 협력사업을 발표하였다.

 

금번 설명회를 계기로 국내 GCF 인증기구인 산업은행과 우리 기업‧기관간 협력이 강화되어 우리 기업‧기관의 GCF 사업 참여가 확대되고, 이를 기반으로 글로벌 기후시장 진출도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앞으로도 기획재정부는 우리 기업의 GCF 사업 발굴, 타당성 조사, 이사회 승인 등 GCF 사업 참여 전 단계를 체계적으로 지원*해나갈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