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8 (월)

  • 흐림동두천 25.2℃
  • 흐림강릉 29.1℃
  • 서울 25.6℃
  • 흐림대전 28.8℃
  • 구름많음대구 31.4℃
  • 흐림울산 29.4℃
  • 흐림광주 28.9℃
  • 구름많음부산 28.2℃
  • 흐림고창 28.7℃
  • 구름조금제주 32.3℃
  • 흐림강화 26.2℃
  • 흐림보은 27.0℃
  • 흐림금산 28.7℃
  • 흐림강진군 29.3℃
  • 흐림경주시 30.7℃
  • 구름많음거제 28.0℃
기상청 제공

KAIST, 학교 밖에서도 시스템반도체설계 실무 인력 양성한다

4일 KAIST-화성 사이언스 허브에 KAIST IDEC 동탄 교육장 개소
반도체 분야의 인력난 해소 및 실무 인력 양성 교육 프로그램 개설
반도체 비전공자 포함된 인력양성과정 1기 교육생 80명 입교식 진행
16주 교육 후 산업 현장에 즉시 투입 가능한 엔지니어 배출 목표

 

[웹이코노미 이지선 기자] KAIST(총장 이광형)가 국내 반도체 팹리스(설계 전문회사)의 만성적인 인력 부족 현상을 해소하기 위해 외부 교육장을 개소하고 실무 인력 양성에 나선다.

 

KAIST 반도체설계교육센터(소장 박인철, 이하 IDEC)는 4일 ʻKAIST IDEC 동탄 교육장 개소식 및 시스템반도체설계 실무인력양성과정 제1기 입교식ʼ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KAIST IDEC 동탄 교육장은 지난해 11월 체결한 화성시와 KAIST 간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설치됐다. 롯데백화점 동탄점이 화성시에 기부한 KAIST-화성 사이언스 허브에 입주하며, 산업계가 필요로 하는 시스템반도체 설계 교육센터를 운영하고 관련 교육과정을 개발할 예정이다.

 

이날 행사에서는 교육장 개소식과 함께 시스템반도체설계 실무인력양성과정 제1기 입교식이 개최됐다.

 

시스템반도체설계 실무인력양성과정은 산업현장에 투입할 수 있는 실무 인력을 양성하는 중·장기 교육 프로그램이다. 이를 위해, 지난 6월 말부터 수강생을 모집했다. 당초 40명을 선발할 예정이었으나, 총 306명이 지원해 8대 1이 넘는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IDEC은 수강생들의 실질적인 수요를 반영해 계획된 정원을 두 배로 늘린 80명을 최종 선발했다.

 

이날 입교한 학생들은 오는 11월까지 총 16주 동안 반도체 설계 전문교육을 받게 된다. 아날로그 트랙 40명, 디지털 칩 설계 특화 트랙 40명으로 구분되어 각각 기초과정부터 설계 실습이 포함된 심화 과정까지 아우르는 교육과정을 수강하게 된다.

 

이를 위해, KAIST, POSTECH 등 국내 우수대학 교수와 현직 설계 기업 임원 및 엔지니어 등 총 23명의 반도체 설계 전문 강사진을 초빙했다.

 

또한, 교육과정 중 수강생 대상으로 기업설명회 등을 개최하며, 한국팹리스연합(회장 이서규)과 연계해 교육 수료자들에게 관련 분야 취업 기회도 제공할 예정이다.

 

차년도에는 기업과 수강생의 수요를 조사하여 FPGA(Field Programmable Gate Array: 용도에 맞게 회로를 다시 새겨넣을 수 있는 비메모리 반도체), 인공지능(AI) 트랙 등의 추가 교육과정도 신설할 계획이다.

 

이날 행사에는 이승섭 KAIST 부총장, 박인철 KAIST IDEC 소장, 임종철 화성시 부시장, 이서규 한국팹리스연합 회장, 이윤식 반도체공학회 회장, 백광현 대한전자공학회 부회장, 라정인 산업통상자원부 사무관 및 교육생 80명이 참석했다.

 

임종철 화성시 부시장은 축사를 통해 “화성시와 KAIST 그리고 롯데백화점이 손을 잡은 이 공간에서 우리나라 반도체 산업을 이끌 핵심 인재를 배출할 수 있도록 각 기관의 적극적인 지원을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박인철 KAIST IDEC 소장은 “산업체 현장에 즉시 투입할 수 있는 실무 인력을 양성하는 이번 프로그램이 국내 반도체 중소·중견 팹리스 업계의 인력 부족 현상을 해소하는 데 보탬이 되길 기대한다”라고 포부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