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3 (월)

  • 구름많음동두천 17.3℃
  • 흐림강릉 19.3℃
  • 서울 19.6℃
  • 대전 21.5℃
  • 대구 22.5℃
  • 울산 24.3℃
  • 흐림광주 25.8℃
  • 흐림부산 23.4℃
  • 흐림고창 25.4℃
  • 구름많음제주 27.1℃
  • 구름많음강화 18.6℃
  • 흐림보은 19.4℃
  • 흐림금산 21.3℃
  • 구름많음강진군 26.2℃
  • 흐림경주시 22.5℃
  • 흐림거제 24.3℃
기상청 제공

경남

이상근 고성군수 ‘고성오광대 여름 탈놀이’ 현장 격려로 역사와 문화를 함께하다

뜨거운 여름, 고성오광대 여름탈놀이로 이겨내다

 


[웹이코노미 김영섭 기자] 이상근 고성군수가 우리 고성의 얼과 정신이 담긴 고성오광대 탈놀이를 배우기 위해 고성군을 찾은 전수 교육생을 격려하고자 고성오광대 전수교육관 여름 탈놀이 배움터 현장을 직접 방문했다.


여름 탈놀이 배움터는 코로나19로 인해 2020년부터 교육이 중단됐었으나 사회적 거리두기가 해제되면서 재개됐다.


이에 이상근 고성군수는 8월 8일 고성오광대 전수교육관에서 “우리의 전통문화는 물론 우리 군 탈놀이를 배우기 위해 전국 각지에서 찾아온 대학생과 단체에 우리 고성의 문화를 배우고 널리 홍보해 줘 감사하다”며 격려했다.


또한 “관계 부서에서는 약 2년 만에 다시 열리는 여름 탈놀이 배움터가 원활하게 운영될 수 있게, 교육은 물론 생활의 사소한 부분까지 불편함이 없도록 꼼꼼히 신경 써 줄 것을 당부한다”며 “10월 1일부터 개최되는 2022 경남고성공룡엑스포 행사에서도 이곳 고성오광대 탈놀이가 중추적인 역할을 다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한편 고성오광대 여름 탈놀이 배움터는 대학생 및 관외 거주자는 물론 관내 군민 300여 명을 대상으로 실시되고 있으며, 올해 한국예술종합대학생, 서울예대, 고려대, 경주대 등 전국의 대학생들부터 관내 초등학생들까지 참여해 전통과 현대를 이어 우리 문화를 계승 발전하는 데 큰 역할을 맡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