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7 (목)

  • 흐림동두천 25.1℃
  • 흐림강릉 25.7℃
  • 구름많음서울 26.8℃
  • 구름많음대전 28.4℃
  • 구름많음대구 25.6℃
  • 구름조금울산 25.8℃
  • 구름많음광주 27.4℃
  • 구름조금부산 25.9℃
  • 구름많음고창 27.5℃
  • 구름조금제주 29.2℃
  • 구름많음강화 25.1℃
  • 흐림보은 26.8℃
  • 흐림금산 25.9℃
  • 흐림강진군 27.6℃
  • 구름많음경주시 25.7℃
  • 구름조금거제 26.7℃
기상청 제공

전북

익산시, 화학사고 대피장소 안내표지판 설치

 


[웹이코노미 김영섭 기자] 익산시가 화학사고 시민들이 사고 발생 시 신속히 이동할 수 있도록 대피장소를 선정하고 안내표지판을 설치했다.


시는 환경부 지침에 따라 유해화학물질 취급시설의 위치, 대피장소의 접근성과 수용 규모 등을 검토해 관내 5개소를 대피장소로 지정했다.


화학사고 대피장소란 화학물질 유·누출 사고로 인해 지방자치단체에서 주민대피 명령이 발령될 경우 긴급하게 대피할 수 있는 장소로 화학물질 노출 등의 위험으로부터 신체를 보호할 수 있는 안전한 장소를 말한다.


해당 대피장소로는 ▲원광고등학교(6동 특별실) ▲이리영등중학교(강당) ▲이리신흥초등학교(강당) ▲삼기초등학교(강당) ▲원광대학교(문화체육관) 5개소이다.


시는 화학사고 대피장소를 시 홈페이지와 공식 SNS 등을 통해 시민 누구나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홍보할 계획이며 안내표지판을 설치해 시민들이 적시에 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안내하고 있다.


방혜경 환경관리과장은 “화학사고 발생시 피해 최소화를 위해 안전한 대피요령 등 시민홍보를 강화해 안전한 익산 만들기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