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7 (목)

  • 구름많음동두천 25.0℃
  • 흐림강릉 25.7℃
  • 구름많음서울 26.7℃
  • 구름조금대전 27.5℃
  • 박무대구 25.4℃
  • 박무울산 25.8℃
  • 구름조금광주 27.4℃
  • 구름조금부산 25.8℃
  • 구름많음고창 27.3℃
  • 맑음제주 29.3℃
  • 구름많음강화 25.3℃
  • 구름조금보은 26.1℃
  • 구름조금금산 25.1℃
  • 구름많음강진군 27.4℃
  • 구름조금경주시 25.1℃
  • 구름많음거제 26.8℃
기상청 제공

전북

익산시, 폐현수막 수거 마대로 ‘새활용’

불법 소각 방지로 환경오염 방지, 탄소중립 기여

 


[웹이코노미 김영섭 기자] 익산시가 폐현수막을 재활용품 수거 마대로 활용해 환경오염 방지 및 탄소중립에 기여하고 있다.


시는 지난해 10월 지역자활센터와 업무협약을 체결해 센터 인력 10여명이 수거된 폐현수막으로 재활용품 수거 마대를 월 2천개 이상 제작․배부하는 폐현수막 재활용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제작된 재활용품 수거 마대는 여러 번 재사용 할 수 있어 환경을 보호하고 불필요한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


폐현수막은 대부분 소각 방식으로 처리되며 이 과정에서 각종 유해 물질 발생으로 환경오염 우려가 제기돼 왔다. 이번 재활용 사업을 통해 폐현수막을 효율적으로 처리하는 것은 물론 환경오염 방지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시는 앞으로는 재활용품 수거 마대 이외에도 장바구니, 신발주머니 등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폐현수막 재활용 사업을 통해 환경오염을 방지하고, 재활용 제품 사용에 대한 인식도 개선되어 가는 것으로 보여진다” 며 “이번 사업을 추진하며 개선점을 보완해 다양한 분야에서 폐현수막 재활용 방안을 지속적으로 모색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